레드 칼라의 대결

하이틴스 대륙의 양보라는 왕국에서 행사하는 토너먼트에 2명의 남성, 로렌스와 니콜라스가 참가합니다. 토너먼트는 대륙 내 최고의 기사인 사자기사단의 멤버들과 대결하는 대회입니다.

로렌스는 양보라 왕국 내에서 유명한 기사단 블러드 오더의 길드 마스터이며, 니콜라스는 사자기사단 내에서 가장 우수한 기사로 알려져 있습니다. 둘 다 적극적이고 열정적인 성격으로, 누가 이 대회에서 우승할지 매우 기대됩니다.

하지만 대회가 지속되는 동안, 로렌스와 니콜라스는 서로를 이해하고 도와주며, 끌어당기는 감정을 느끼게 됩니다. 그러나 둘 다 경쟁에 열린 사람들이며 대회 우승을 목표로 열심히 노력하기 때문에, 감정을 표현하는 것을 주저하게 됩니다.

하지만 로렌스는 니콜라스의 도움을 받아 대회에서 우승하게 됩니다. 대회가 끝나고 로렌스는 니콜라스를 찾아가, 다음 대회에서는 니콜라스와 함께 우승하자는 제안을 합니다. 니콜라스는 매우 기쁘게 받아들이며, 둘은 서로에게 깊은 감정을 느끼게 됩니다.

하지만 그들의 감정을 인정하고 받아들이는 것은 상대방에게 어려움을 겪는 상황에서였습니다. 로렌스는 BL 소설 작가로서 자신의 감정을 인정하는 것이 다소 늦어진 것처럼 느껴졌습니다. 그러나 그의 자신감과 용기는 결국 두 사람 사이의 감정을 이루게 됩니다.

둘의 감정이 공식적으로 인정되지 않았습니다. 사람들은 내부적으로 LGBT 커뮤니티를 비난하고, 양보라 왕국도 같은 성별 사이의 결혼을 가지는 것을 허용하지 않았기 때문입니다. 로렌스와 니콜라스는 서로에게 수많은 도전을 극복하며 그들의 결실을 맺습니다.

이들이 견뎌낸 고난과 인정받지 않는 감정들은 사람들에게 지도시키는 전략과 철학적인 태도를 가진 BL 소설 작가인 로렌스의 작품과 유사한 것처럼 보입니다. 로렌스는 그의 경험을 다른 작가와 분유하여, 자신의 비밀에 대해 공개토록 돕고, 독자의 이해와 지지를 얻습니다.

결과적으로, 로렌스와 니콜라스의 이야기는 BL 소설 작가로서 우리가 겪는 환경과 방식의 변화에 대한 대표적인 소설로 인정받게 됩니다. 이 소설은 우리에게 상상력, 용기, 자신감, 동성애, 및 다양성에 대한 배려와 이해를 요구합니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