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어오르는 열정의 샘물

카라는 로맨스 소설 작가로서 지금까지 수많은 이야기를 써왔다. 그녀는 언제나 새로운 이야기를 만들기 위해 삶과 사랑을 경험하며 자극을 받았다. 하지만 최근들어 카라는 작가로서의 위상에 대해 고민하게 되었다. 이제는 자신이 써오던 이야기들이 지루하고 평범해 보인다는 생각에 자책하게 되었다.

그러던 어느 날, 카라는 작가 친구인 마크와 함께 자신의 고향인 시골에서 한참을 여행하게 된다. 그리고 그녀는 그곳에서 한 소년을 만났다. 이름은 키스이다. 키스는 일반적인 시골 소년처럼 생겼지만, 아름다운 속마음과 정열적인 성격으로 카라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키스를 만난 이후, 카라는 새로운 작품을 쓰기 시작했다. 이번 소설의 주인공은 키스와 카라 두 사람이며, 이들은 서로에게 끌리는 것을 발견하게 된다. 카라와 키스는 미묘한 권리감초에 걸리기 시작한다. 그러면서 서로를 좀 더 알아가며 서로를 사랑하게 된다. 그 중심에는 키스가 가진 열정이 있다.

어느 날, 카라는 키스가 자신이 작성한 로맨스 소설을 보게 된다. 그리고 그 작품은 바로 이번에 쓸 소설에 대한 샘플 글이었다. 놀란 카라는 키스에게 그 소설이 어떻게 된 것인지 물어보고, 키스는 그때까지 자신이 카라의 이야기를 듣고 소설을 써봤다고 말한다.

결국, 카라와 키스는 소설 작가와 캐릭터가 아니라 진짜 사람으로 만나 사랑을 시작한다. 그리고 그들은 서로 긴밀하게 연결되어, 이 소설은 둘의 진실한 사랑 이야기가 되었다.

여담이지만, 카라는 이번 소설 작업을 통해 자신과 새로운 사람을 만나 사랑을 찾을 수 있었다는 것을 깨달았다. 이번 작품이 그녀에게 첫사랑이라면, 그녀의 다음 작품에서는 첫사랑을 잃고 다시 사랑하는 여인을 그리는 일이 될 것이다. 그리고 그 이야기는 또 다른 작품의 출발점이 될 것이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