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랑의 딜레마

문성우는 사랑에 대해 아무런 관심이 없는 대학생이다. 그러나 그를 제외한 대부분의 친구들은 모두 연애중이거나, 연애하기를 원하고 있는 상황이다. 하지만 문성우는 누구와도 열애한적이 없었는데, 그동안 혼자 있는 것이 자신에게 가장 적합하다고 생각하고 있었다.

그러던 어느 날, 문성우의 베프인 예은은 어떤 남자와 연설을 하는 모습이 보였다. 그 여자는 예은이 지인을 통해 소개해준 친구였고, 현재는 개발자로 일하고 있었다. 문성우는 그런 점을 들어도 마음을 풀 수 없었지만, 그 여자를 보는 동시에 문성우는 이상한 떨림을 느꼈다.

예은은 문성우에게 그 여자를 라라라라 불렀다. 라라라는 사랑에 빠져있는 상태였으며, 문성우는 그녀를 다시 만나는 해피 엔딩을 위해 예은의 부탁에 따르기로 했다.

문성우는 이제까지 자신에게 와 닿는 사람을 찾지 못했는데, 라라라를 만나면서 운명적인 인연을 느꼈다. 그러나 한편으로는, 그녀가 이미 사람과 슬픈 이야기를 가지고 있다는 것을 알게 된다. 문성우는 그녀에게 사랑이란 무엇인지를 가르쳐 주면서, 같은 시간을 보내며 서로에게 빠져들었다.

그러나 이모저모한 이유로 문성우와 라라라는 서로 포기하기로 했다. 그러나 그들은 서로 떨어져있지 않은 사랑이라는 것을 느끼면서 나중에 다시 만나기로 했다.

문성우는 자신의 가슴 속에 새롭게 태어난 이 뜨거운 감정을 글로 써 내리면서, 사랑을 깨닫는다. 이 소설은 라라라와 문성우의 사랑을 통해, 뉴욕의 거리를 배경으로 한다. 당신은 성우와 라라라의 아름다운 사랑 이야기에 빠져들게 될 것이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