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설 신들의 어둠

소설 신들의 어둠

이 소설은 세계의 모든 지식과 힘을 가진 신들과 이들이 직면한 위험에 대한 이야기를 다룹니다.

천상계의 신들은 인간들로부터 제공받은 희생물과 향유로 재능을 강화하고, 그들의 이름을 기억하기 위해 인간에게 감화를 전파합니다. 인간은 신에게 바치기 위해 자신들의 재능을 제공합니다. 하지만, 한 신인 롬에서는 이러한 관습에 대한 의문을 가지기 시작했습니다.

롬은 전쟁을 뜨겁게 참조하고 싶어 하는 다른 신들에게 자신의 재능을 바치기 싫어합니다. 대신, 그는 책의 권력으로 인간들에게 꿈에 좀 더 가까이 다가갈 수 있도록 내면 세계로 들어갈 수 있게 해주는 공연예술에 대한 재능을 가지고 있습니다. 롬의 선택으로 인해, 그는 유일한 바치지 않는 신이 되었습니다. 그러나 다른 신이 롬을 비난하며, 그의 재능이 진짜가 아니라고 주장하면서 롬의 선택은 큰 문제를 일으키게 됩니다.

시간이 지나면서, 드디어 신들의 조롱이 진실로 드러나게 됩니다. 이전에 생각되었던 대로, 신들이 인간들로부터 바치는 재능은 그들이 엄청난 힘을 키우는 방법일 뿐이었습니다. 그러나 낮은 계급의 신인 롬이 그들에게 이룰 수 없는 것을 제공하게 된 것으로 나타나며, 그것이 바로 정의와 진리입니다.

이제 세계는 망가져가며, 신들은 서로를 무시하고 대립하며, 인간들은 권력을 추구하는 신들 간의 불가지론적인 전쟁 속에서 고통받습니다. 롬과 그의 동료 신들은 신들 간의 불평등과 인간들을 지배하는 신들의 탐욕을 멈추기 위해 몸부림치며 밤낮없이 싸우고 있습니다. 그들은 신들 사이의 대화와 타협을 조율하면서 불평등을 해소하고, 인간들에게 진리를 전해 세상을 구하려고 노력하고 있습니다.

그러나 롬이 신빈에서 위험한 동족인 데모손의 협박을 받게 되면서 지상물이 선보인 어둠의 근원을 찾아야 합니다. 롬과 그의 동료들은 그들이 가지고 있는 힘과 영혼을 최후의 배틀에서 투입해야 합니다.

이 소설은 신들과 인간들을 위한 위대한 이야기로 세계를 구하는 믿음과 구원의 메시지를 담고 있습니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