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들의 전쟁

이번 소설은 신들간의 대립이 있는 이야기입니다.

우주의 시작부터 불굴의 신들은 각자의 영역에서 생태 및 진화를 관리했습니다. 그러나, 이번에는 신들의 갈등으로 인해 각 신의 영역이 교차되는 현상이 일어났습니다.

미그라시르라는 신은 불멸의 영혼을 강조하며, 멀하리라는 신은 생명력을 중요시합니다. 두 신의 갈등은 계속되다가 처음으로 새로운 신이 탄생됩니다. 이 신의 이름은 안드레이스이며 그녀는 비극적인 과거를 가지고 있습니다. 안드레이스는 미그라시르와 멀하리로부터 비밀리에 양성됩니다.

그러나, 두 신의 대립은 멈출 줄 모르고, 안드레이스는 자신의 출신과 신앙을 소환합니다. 신들은 중립적인 위치에서 영역을 지키며 보존하는 것이 이상적이라고 결론내립니다. 그러나, 안드레이스와 같은 새로운 신들은 자신의 영역을 선택하고 적극적으로 영향을 끼칩니다.

안드레이스는 멀하리의 생명력을 강조하며, 미그라시르는 불멸의 존재를 지향합니다. 애석한 일로, 신들간의 대립은 그녀의 존재를 놓이게합니다. 안드레이스는 모든 신들과 자신을 포함한 모든 생명체들이 결합되어 있어야 한다는 것을 깨닫습니다.

이 소설은 종교와 신앙에 대한 이야기를 다루므로 신앙, 인간의 계획, 윤리, 철학 등에 대한 여러가지 생각을 도출할 수 있습니다. 이 소설이 그들을 도와 더 나은 삶을 살 수 있도록 돕기를 바랍니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