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가 함께한 여름”

어렸을 때부터 드라마에 나오는 로맨틱한 사랑을 꿈꿔왔던 나는 지금까지 수많은 로맨스 소설을 쓰면서도 그런 사랑을 하나도 못하고 있었다. 그래서 나는 하나의 작품을 더 작성해보기로 하였다. 이번 작품은 수도 없이 많은 시도를 해보았지만 결코 이루어지지 않았던 로맨스를 다루고 있다. 나는 이번 작품에서 내가 가진 모든 것을 담아냈다.

이 소설의 주인공은 에밀리이다. 그녀는 음악을 전공한 대학교생으로 자신의 꿈을 이루기 위해 공부하고 있다. 그러던 어느날, 에밀리는 스무 살의 남자인 제이슨을 만났다. 제이슨 역시 음악과 연관된 일을 하고 있었다. 둘은 공통된 이야기를 하며 서로에게 화났다. 하지만 그들의 우연한 만남은 그들을 다시 만나게 하였고, 서로의 꿈을 이루기 위해 도움을 주어가면서 서로를 이해하게 되었다.

제이슨은 에밀리의 꿈에 대해 궁금해했고, 에밀리는 제이슨이 가진 자신의 꿈에 대해 궁금해했다. 그래서 둘은 함께 공부하며 서로를 도와주기 시작했다. 이어지는 시간 속에서, 둘은 서로에게 끌리는 마음을 발견했다. 그들은 서로의 마음을 전하는 것을 두려워 했지만, 서로에 대한 끌림과 이해가 깊어지면서 서로를 향해 자신의 마음을 밝히기 시작했다.

그리고, 우리가 함께한 여름이 시작되었다. 둘은 여름밤하늘과 함께 함께 북해 바닷가에서 데이트를 즐겼다. 더 많은 시간을 보내고 서로를 이해함으로써, 둘은 서로에게 더욱욱 가까워졌다. 함께 했던 모든 날들은 둘에게 떠나갈 수 없는 추억을 선물해주었다.

그러나, 이 여름에서 우리는 현실을 마주해야 했다. 제이슨은 그날까지 생각하지 못했던 직장 문제로 인해 한 곳에서 지내야 했고, 에밀리는 대학교를 떠나야 했다. 그러나 두 사람은 함께 떠나기를 원했다. 그렇게, 우리는 바닷가에서 서로의 가슴에 담아 떠나게 되었다.

하지만, 이 별도의 곳에서도 제이슨과 에밀리는 매일같이 서로의 소식을 주고받으며, 서로를 생각하면서 자신의 일을 이어갔다. 그리고 그 날이 오게 될 것을 기다렸다.

그리고, 그것은 두 사람에게도 그리울 만큼 멀었다.

하지만, 이 여름은 둘에게 실로 큰 선물이 되었다. 이 여름을 함께했던 추억과 그리움, 그리고 끝없이 이어진 서로를 이해하고 다가가는 과정은 서로에게 큰 선물이 되었다. 우리가 함께한 여름은 영원히 간직될 뿐만 아니라, 제이슨과 에밀리가 매일같이 추억하며 살아갈 로맨스의 시작토록 맺어졌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