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룡 새벽

서론:

“목표는 명확하지 않아, 그래도 나는 여기서 벗어나고 싶다”
이야기의 주인공인 로우는 산속의 암벽을 오르며 깊은 생각에 잠기고 있었다. 로우는 철저하게 중국무술을 연구하고 자신이 뛰어난 협객이라 생각하고 있었다. 그러나 그의 현실은 그와는 달랐다. 그의 스승은 그를 실망시켰고, 중국문화예술대학에서는 그를 입학시켜줄 수 없었다. 하지만 그는 출발점에서 멈출 수는 없다는 것을 알고 있다.

로우는 철저한 연구와 근검절약으로 중국무술계에서 이름을 알리게 되었다. 그러나 그는 여전히 스승에게 인정받지 못하고 선배들에게 걸리면 몰아치는 끔찍한 역경을 겪었다. 그럴 때마다 그는 언제까지나 이 길을 걸어가게 될지 의문을 품었다. 하지만 그는 결코 자신을 포기하지 않았다.

그러던 어느 날, 로우는 청룡산에서 이상한 협객을 만난다. 이 협객은 비록 자신의 이름을 말하지는 않았지만 로우는 그의 모든 징후들이 자신의 스승과 비슷하다는 것을 알아차렸다. 그는 이 협객을 따라가고 싶었지만, 협객은 말없이 떠나갔다. 로우는 그에게 사라진 정보를 찾기 위해 독일로 가려고 하지만, 도중에 그가 잘못된 사람에게 협박당해 조작된 경찰수사에 걸리게 된다.

한편, 그와 함께 청룡산을 탐험한 협객은 일종의 선언서와 함께 그를 찾아 찬양의 메시지를 전달한다. 로우는 얕디얕은 관계로 그의 스승에게 이 선언서를 보내 그를 경의하게 받아들일 것을 부탁한다.

어느 순간, 로우는 이 선언서가 자신이 찾은 그 협객의 주인공이었다는 것을 깨닫게 된다. 그러나 로우는 이미 목적을 향해 나아가기 시작했기 때문에 그걸 무시하고 계속 걸어가기로 결정한다.

그러나 그에게 등장한 새로운 문제는 더욱 치명적이었는데, 로우는 그의 입만 따라오다 캐릭터를 창조하는 것이 어렵다는 것을 깨닫고 있었다. 다행이 그는 그의 협객이 남긴 자신의 심정을 순간적으로 이해하고 그를 캐릭터로 만들기로 결심한다.

로우는 최종적으로 이스트아시안게임에서 중국무술대표팀의 일원으로 보내지게 된다. 로우의 놀라운 실력은 대중들에게 전해지고 있는데, 그의 급격한 승부는 상대방의 맹목적인 한기를 막아냈다. 이 대회의 최종 결승에서 로우는 그의 실력을 인정받고 승리하며 자신감을 회복한다.

에필로그:

로우는 자신이 승리하는 순간을 기다렸었다. 그의 목표는 이제 이루어졌고, 그는 영광과 성취감의 속도감에 휩쓸려야만 했다. 그는 더욱 준비되어, 미래에 앞서 나아가며 다음 대회에서 인류 역사상 가장 위대한 협객의 명성을 얻을 것이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