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nwritten Love”

송민호는 학교의 인기 있는 운동 선수이다. 그러나 그는 소문난 독신 생활을 즐기는 남자였다. 그러던 어느 날, 그의 실력을 인정하고 무대 위에서 가장 빛나는 주자였던 박형준이 다가왔다. 박형준은 송민호를 지켜봤던 지존의 수업 동료였다. 또한, 그는 그의 속마음을 알고 있었다.

송민호는 박형준과 함께 훌륭한 팀이 되기 위해 매 순간 노력했다. 그러나 그의 대답이 언제나 “사이좋게 지내자”라는 말로 끝나곤 했다. 박형준은 이제까지 평생을 모든 것을 소중히 하며 살았다. 하지만 한가지, 그의 마음 한쪽에 숨겨진 비밀이 있었다. 그것은 그가 송민호에게 전하기 두려워하는 것이었다.

그러던 어느 날, 그는 결국 모든 것을 바칠 용기를 내렸다. 그는 송민호에게 자신의 마음을 적은 편지를 건넸다. 송민호는 자신이 좋아하는 이성이 한 순간에 그 자리에 있음을 느꼈다. 여기서 시작되는 이야기는 박형준이 송민호에게 전한 가장 아름다운 이야기였다.

그리고 서로의 마음을 확인할 수 있게 된 박형준과 송민호는 예상치 못한 사건에 직면하게 된다. 이사거리 범죄가 일어난 것이다. 그리고 그 때문에 박형준과 송민호 모두 함께 미로 속으로 빠져들게 된다. 점점 어둠이 깊어지면서, 이들은 결국 다시 살아남기 위한 방법을 찾아나섰다. 물론 서로를 지키는 것은 더욱 중요하게 여겨졌다.

이들은 재능 있는 해커, 예비 군인, 전문 금고 깡패들을 만나게 된다. 결국 이들의 여행은 이들이 사랑하는 것들을 가장 완전하게 발표하는 순간이 될 것이다. 이제 이들은 서로를 믿고 싶고, 그므로 과거에 이어 이제 더욱 서로에게 가까워질 수 있어야 한다.

송민호는 인생에 대한 새로운 전망을 갖게 될 것이다. 그는 이제 그가 좋아하는 것에 대해 더욱 편안하게 느낄 수 있을 것이다. 그리고 그가 알게 될 것은, 사랑의 미로를 탈출하는 유일한 방법은 서로를 믿고 존중하는 것이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